성공 사례: The Boeing Company

본사:

일리노이주 시카고

직원 수:

전 세계 약 16만 명,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내 7,500명 이상

제품 및 서비스:

세계 최대의 항공 우주 기업이자 상업용 제트 여객기 및 방위 시스템 제조사. Boeing은 150개국 이상의 항공사와 미국 및 동맹 정부 고객을 지원하는 미국 최대의 제조 수출업체입니다.

"새로운 추진 연구소는 Boeing South Carolina 직원들에 대한 자신감과 Boeing의 주(州)에 대한 신뢰를 보여주는 것입니다. 사우스캐롤라이나에 대한 투자는 Boeing이 경쟁력 있는 고성능의 제품을 공급함으로써 고객이 선호하는 공급업체가 되고 미래의 항공기 시장 수요를 확보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입니다."

oeing Commercial Airplanes 부회장겸 회장겸 CEO, 레이 코너(Ray Conner),

고도로 숙련된 인력들이 Boeing South Carolina의 성공과 항공우주산업의 발전을 이끕니다.

Boeing South Carolina는 2004년 두 개의 회사로 시작했습니다. Vought Aircraft Industries, Charleston Operations와 Global Aeronautica LLC가 그것입니다. 2009년 7월 Boeing은 두 회사를 인수하여 합작투자 계약을 해지하고 Boeing South Carolina의 전신이 되는 Boeing Charleston을 세웠습니다. 2009년 10월, Boeing은 공식적으로 노스 찰스턴 시설을 120만 평방피트의 새로운 787 드림라이너 최종 조립 및 인도 시설로 선정했습니다. 현재 Boeing South Carolina의 팀원들은 Boeing 787 드림라이너의 꼬리날개 쪽 동체 섹션에 사용되는 시스템을 제작, 조립 및 설치하고, 중앙 동체를 결합 및 통합하며, 787 인테리어 부품을 생산 및 조립하여 787을 전 세계의 고객에게 인도하고 있습니다.

직원들의 실적에 대한 증거로서 Boeing은 사우스캐롤라이나에서의 사업을 계속 확장하고 있습니다. 2014년, Boeing은 25만 6천 평방피트의 최첨단 항공기 페인트 격납고 착공에 들어갔습니다. 2015년, Boeing은 노스 찰스턴에 새로운 추진 엔지니어링 및 조립 시설인 Propulsion South Carolina를 열었습니다. 새로운 엔지니어링 디자인 센터, 연구 및 기술 센터, 정보 기술 센터도 찰스턴 지역에 열었습니다.

SC에서의 성공적인 비즈니스

  • Boeing South Carolina는 Boeing 최초의 100% 재생 에너지 시설이었습니다. 787 최종 조립 건물 옥상에 설치된 18,000개 이상의 박막 태양 전지 패널은 최대 20%의 에너지를 공급합니다.
  • 사우스캐롤라이나에서 생산된 최초의 보잉 항공기는 2012년 10월 5일 에어 인디아에 인도되었습니다.
  • 2016년 2월 16일, Boeing South Carolina에서 생산된 100번째 드림라이너가 American Airlines에 인도되었습니다.

Ready to grow your Aerospace business in South Carolina?